한국김씨 총론 신라김씨의 시조 김알지[金閼智] 울산김씨의 元祖 경순왕(敬順王)
울산김씨의 시조 김덕지[金德摯] 조선 개국 공신 김 온(金 穩) 영세흥와의 터를 잡은 민씨부인
천년사직과 삼국통일 박성수교수의 신라사 연구 신라 마의태자의 비밀
울산김씨 집성촌 신라김씨왕조사 신라역대왕 재위표

新羅王國 김덕지王子와 덕주公主

 

 한국김씨 총론

씨의 본관은 문헌상 623본이나 나타나 있으나,이 중 시조가 뚜렷한 것은 100본 미만이다. 이들 여러 김씨는 거의 모두가 알지(閼智)를 시조로 하는 신라김씨계와 가락국(駕洛國) 수로왕(首露王)을 시조로 하는 김해김씨계의 어느 한쪽에 연원을 두고 있기 때문에 이 두 갈래로 대별된다.

해김씨로 대표되는 수로왕은 하늘에서 내려온 황금알이 동자(童子)로 변하여 가락국의 임금이 되었다는 인물이다. 이 수로왕 후손 가운데에는 김해김씨 외에 허씨(許氏) 및 인천이씨(仁川李氏)와 함창김씨(咸昌金氏) 등이 있고, 진주김씨(晋州金氏) ·수원김씨(水原金氏) ·영동김씨(永同金氏) 등도 연관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특히 이 중 허씨는 수로왕의 두 아들에게 비(妃)인 허왕후의 성을 계승하게 한 것이므로 이성(異姓)이면서 혈족이 된다. 이 허씨의 후손인 기(奇)가 신라 때 사신으로 당나라에 갔다가 천자로부터 이씨로 사성(賜姓)을 받아 뒷날 인천에 관적(貫籍)하게 되어 인천이씨가 되었는데, ‘가락중앙종친회’에서는 이들 허씨와 인천이씨를 종친으로 인정하고 있다.

와는 반대로 동성동본이지만 이족(異族)인 김해김씨도 있는데, 신라 경순왕의 제7대손인 시흥(時興:金寧君)의 후손 금녕김씨(金寧金氏)와 임진왜란 때 왜병 3,000명을 이끌고 항복, 귀화하여 김해김씨로 사성된 왜장 사야가(沙也可:金忠善)의 후손이 그것이다. 금녕김씨는 처음에 김해김씨와 혼동되어 ‘선김(先金)’ ‘후김(後金)’이라 하다가 조선 고종 때 김녕김씨로 확정되었다.

라김씨계의 원조인 김알지는 65년(신라 탈해이사금 9) 경주 계림(鷄林)의 소나무가지에 걸려 있던 금궤에서 나왔다 하여 탈해왕이 ‘김’이라 지어 주었다고 《삼국사기(三國史記)》 등에 전하고 있는데, 신라 초기의 김씨왕인 미추이사금(味鄒尼師今)이 알지의 제7대손이 된다. 알지계는 신라 ·고려 ·조선 시대를 거치면서 600여 관향(貫鄕)으로 분종(分宗)되고 《김씨대종사(金氏大宗史)》에도 266본을 기록하고 있으나, 그 중 뚜렷이 현존하는 본관은 대략 50여 본이 되는 것으로 추정되며, 이 중에서 헌강왕계(憲康王系)의 광산, 무열왕계(武烈王系)의 강릉, 신무왕계(神武王系)의 영동김씨를 제외한 나머지는 거의 경순왕의 후손으로 되어 있다. 신라 마지막 임금인 경순왕에게는 아들8명이 있었는데, 이 중에서도 넷째 은열(殷說)의 후손이 가장 번창했던 듯하며, 구안동(舊安東) ·청풍(淸風) ·김녕(金寧) ·도강(道康) ·전주 ·양근(楊根:益和) ·영광 ·안산 등이 모두 은열의 후손인 것으로 전하고 있다.

밖의 신라김씨계로는 선산(善山) ·의성 ·언양(彦陽) ·울산 ·나주 ·상산(商山) ·수원 ·안로(安老) ·연안 ·순천(順天) ·고령 ·양근 등을 들고 있다. 고로(古老)들은 흔히 명문(名門)을 말할 때 ‘연이(延安李氏) ·광김(光山金氏) ·달서(達城徐氏)…’ 식으로 명문의 서열을 꼽아 많은 김씨 가운데서도 ‘광김’을 으뜸으로 꼽았는데, ‘금관자(金貫子)가 서 말’이라는 안동김씨를 비롯, 청풍 ·연안 ·경주 김씨 등 지난날 이름을 떨친 명문이 많이 있다.

씨 중 조선시대의 문과급제자 수를 보면 안동이 315명, 광산 265명, 경주 202명,연안 163명, 김해 123명, 청풍 110명, 강릉 96명, 의성 96명, 선산 60명, 상산 55명의 순이다. 또한 3정승 중 김씨는 52명으로 이씨의 68명 다음인데, 이 중 신안동(新安東)이 15명, 청풍이 8명, 연안 ·경주가 각 6명, 광산이 5명, 구안동 4명의 순이다. 또 명문의 척도로 삼았던 대제학(大提學:文衡)은 광산이 7명으로 전주·연안 이씨와 더불어 전체 씨족 중에서 수위를 차지하고, 신안동 6명, 청풍 3명, 의성 1명이다. 61명의 김씨공신 중 구안동이 9명, 광산 ·청풍이 각 6명, 김해 ·경주 ·연안이 각 4명이다. 조선 역대왕비 가운데는 경주 ·신안동이 각 3명, 청풍이 2명, 연안 ·광산이 각 1명으로 모두 10명이다. 대대손손 더없는 영예로 알았던 문묘(文廟)에 배향된 김씨는 광산김씨의 장생(長生) ·집(集) 부자와 울산김씨의 인후(麟厚), 서흥김씨(瑞興金氏)의 굉필(宏弼) 등 4명이다.

1960년도 국세조사에서는 94만 9642가구에 인구 544만 275명으로 성별순위는 258성중 제1위였으며, 85년도 조사에서는 208만 852가구로 전국 가구구성비 21.7 %, 순위는 274성 중 역시 제1위를 차지하여 2위인 이씨보다 약 66만 가구나 많았다. 이 중 서울에 34만 가구, 부산 ·경남에 29만 3000가구, 대구 ·경북에 24만 7000가구, 광주 ·전남에 19만 9000가구의 순으로 거주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